마이셀럽스

IE10이상 버전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원활한 서비스를 위해 최신 브라우저를 사용해주세요

최신 웹 브라우저 다운로드
마이셀럽스 Showroom
영화 > 귀신이 온다

귀신이 온다 종합 정보

귀신이 온다

Devils on the doorstep

귀신이 온다
장르
드라마
개봉일
2001년 10월 26일
제작국가
중국
상영시간
134분
등급
15세관람가

줄거리

1945년 정월을 며칠 앞둔 어느날 밤, 마다산의 집에 정체 모를 자들이 총을 들이밀며 쳐들어와 정월이 되면 찾으러 오겠노라며 자루 두 개를 맡기고 사라진다. 일본군 포로가 들어있는 문제의 자루를 일본군에게 신고하거나 죽이면 마을 사람들을 모두 죽이겠다는 협박과 함께... 초비상에 걸린 마다산과 마을 사람들. 안그래도 무서운 일본군의 감시 속에서 이 일을 어떻게 해야할지 의견이 분분하지만 온 마을 사람들의 목숨이 걸린 일이라 일단 마다산이 책임지고 포로들을 맡기로 한다. 포로들 중 하나인 일본군 하나야는 '더러운 중국놈들, 차라리 날 죽여라, 천황폐하 만세!' 등 갖가지 욕설을 퍼붓지만 일본말을 전혀 알아듣지 못하는 마을 사람들에게 또 하나의 포로인 중국인 통역관 동한천은 '살려주세요'라는 엉뚱한 통역을 해 마을 사람들 비위를 맞추곤 한다. 정월까지만 이들을 숨기기로 한 마다산은 상처를 치료해 주고, 귀한 밀가루로 먹을 것을 만들어 주기도 하는 등 인지상정의 도리를 다한다. 그러나 일본군이 근처를 지날 때마다 포로들은 자신의 존재를 알리기 위해 소리소리 지르고 갖은 꾀를 다 쓰는 바람에 마다산을 비롯한 마을 사람들은 목숨을 건 소동을 겪게 되고 그렇게 미칠이 몇주로 늘고, 몇주가 몇달로 늘어간다. 포로들을 찾으러 온다던 이들은 소식도 없고 일본군 눈치 보기도, 음식을 날라 대기도 힘들어진 마을 사람들은 자기들도 살고 포로들도 살 길을 찾기로 한다. 일본군에게 신고하고 그들을 살려주는 조건으로 마을 사람들에게 곡식 두 수레를 주기로 협상을 한 포로들과 마을 사람들. 조마조마한 심정으로 일본군 진영으로 향한다. 마침 그날은 1945년 8월 15일 천왕이 이미 패전을 발표한 날, 그저 목숨만 부지하면 그만인 그들은 평생 잊지 못할 끔찍한 '귀신'들이 기다리고 있으리라 꿈에도 생각치 못하는데...

제작/수입/배급사

제작
-
배급
-
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