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셀럽스

IE10이상 버전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원활한 서비스를 위해 최신 브라우저를 사용해주세요

최신 웹 브라우저 다운로드
마이셀럽스 Showroom
영화 > 제너럴

제너럴 종합 정보

제너럴

The General

제너럴
장르
범죄
개봉일
1999년 1월 23일
제작국가
영국
상영시간
123분
등급
15세관람가

줄거리

따뜻한 가장이었고... 완벽한 보스였으며... 대중들에게는 흠모의 대상이었다! 1994년 8월 어느날, 더블린 교외의 고급주택가에서 몽환적인 재즈 선율아래 한 남자가 누군가에게 총을 맞고 쓰러진다. 신출귀몰한 작전 성공과 관대함으로 대중들로부터 '제너럴'이란 닉네임으로 불렸던 남자- 마틴 카힐. 어린시절, 배고픈 가족을 위해 돼지를 훔치다 소년원으로... 그때부터 사회를 우습게 아는 무정부주의자가 되어 권위를 우롱하며 삶의 만족을 구한다. 급기야 경찰들을 식은죽 먹듯 허수아비로 만들어 버리며 갱두목으로 성장하는데... 그의 곁에는 어린시절부터 그를 보아온 형사 케니가 있다. 도둑일당을 거느리고 은행과 보석공장을 털면서도 실업수장을 받으며 생활하는 마틴. 가면이나 콧수염으로 가장하며 그를 주목하는 미디어에 조소를 보낸다. 사고를 치면 알리바이 입증을 위해 케니에게 얼굴을 내밀거나 덜미가 잡힐만하면 치고 빠지는 술래잡기를 벌인다. 그러던 어느날, 훔친 구보급 명화 때문에 경찰의 '24시간 전담 감시조'가 가동된다. 당국은 그가 그림을 팔기위해 누군가와 거래를 할 것이고, 그러기 위해선 어딘가에 숨겨둔 그림들을 회수하기 위해 외출할 것으로 판단, 감시와 미행을 하지만, 특유의 기지와 과감함으로 경찰을 따돌리고 능청스럽게 돌아다닌다. 배반의 위협속에 병까지 얻고 결국 왕정주의자들에게 그림을 팔아버리지만 예전부터 그의 행태에 불만을 갖고 있던 IRA는 그를 향해 총구를 겨누는데... 경찰을 놀리며 달아나는 어린 남자아이. 그의 정면시선으로 서글픈 인생이 투영되며 영화는 이렇게 다시 뫼비우스띠처럼 처음 암살장면으로 돌아간다.

제작/수입/배급사

제작
-
배급
-
TOP HOME